고향 2

설 연휴 이후 처음으로 고향집에 다녀왔다.

가서는 걸려오는 전화도 잘 안 받았고, 간간히 이메일 확인만 하면서 지냈다. 푸지게 차려주시는 음식 맛있게 먹으며 지냈고 밤잠, 아침잠, 낮잠 가릴 것 없이 푹 잤다. 아버지와 함께 등산도 했고 목욕도 했다. 최근 제대한 고등학교 친구들과도 만나서 놀았다.

그저 아무 생각없이 내려가서 쉬고 올라왔지만, 생각이 많이 정리되었다. 아버지께 솔직하게 고민을 털어놓은 것이 약이 된듯 싶다.

일단은 하고 싶은 공부 열심히 하면서 운동도 열심히 하는게 생활의 목표가 되었다.

글쓴이

Sehee Park

Advocate for Innovators. Lawyer.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